달력

12

« 2019/12 »
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  • 6
  • 7
  • 8
  • 9
  • 10
  • 11
  • 12
  • 13
  • 14
  • 15
  • 16
  • 17
  • 18
  • 19
  • 20
  • 21
  • 22
  • 23
  • 24
  • 25
  • 26
  • 27
  • 28
  • 29
  • 30
  • 31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



2013년, 언론과 인터뷰를 할 때 항상 후배들에게 올림픽을 경험하게 해주고 싶다는 포부를 밝힘




후배들의 올림픽 출전권을 따기 위해 세계선수권을 출전



그리고 2등과 20점 차이로 금메달을 따며 소치 올림픽 출전권 3장을 땀

 



그리고 10개월 뒤 김연아와 같이 러시아로 향해 꿈의 올림픽을 치룬 피겨 유망주 2명



여기서 끝나지 않고,

얼마 전 열린 국내 종합 선수권에서는 시상자로 나타나 후배들 경기도 관람하고



꽃다발도 전해주며 후배들을 격려해 줌



'뒤돌아야지'



'많이 떨었지?' (끄덕 끄덕)



'인사해야지'



'모여 모여'



패기 돋는 주니어 선수 ㅋㅋㅋ



크리스마스에는 소속사 후배들에게 싸인 스케이트화 조공함



은퇴 후에도 태릉 링크장에 방문해, 틈틈이 후배들을 가르치고 있다고 함






얼굴은 이쁜데, 장군 포스 보여주는 김연아 짱짱걸 ㅋ

 

 

http://www.etorrent.co.kr/bbs/board.php?bo_table=hit&wr_id=147377 

Posted by 공말

댓글을 달아 주세요